• 최종편집 2022-12-09(금)
 

성남시민농원서 111~4일 무 수확 체험 행사 열려

 

 

성남시는 오는 111일부터 4일까지 시청 건너편 성남시민농원에서 1100여 명이 참여하는 무 수확 체험 행사를 연다.

 

사전 신청한 유치원생과 초··고등학생 등 하루에 250~300명이 이 행사에 참여한다.

 

성남시민농원 내 무밭은 1200규모로 조성돼 있다.

 

농업기술센터 직원들이 지난 8월 유례없는 폭우와 장마 속에 무씨를 뿌려 정성껏 가꿔온 3000여 개의 무를 직접 캐 볼 수 있다.

 

무의 성장 과정과 수확 때 유의 사항에 대해 알려준다.

 

김장 무를 찾아라, 무말랭이 만들기, 무 구덩이 체험, 국화길 걷기 등 다양한 이벤트도 연다.

 

참가비는 무료이고, 직접 수확한 무는 2~3개씩 가져갈 수 있다.

 

시 관계자는 앞선 104~7일 진행한 고구마 캐기 행사에 1406명의 어린이와 청소년들이 참여해 큰 호응을 얻었다면서 이번에도 튼실하게 자란 가을 무를 뽑으면서 수확의 기쁨과 자연이 주는 고마움을 느낄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.

 

성남시민농원은 10의 전국 최대 규모 공영도시농업농장이다.

 

무밭 있는 농사체험텃밭(15500)과 시민텃밭농원(73000), 스마트팜·치유농업·농부학교 등 교육장(6000), 계절꽃 치유정원(2200), 낙엽퇴비장(3300) 등이 조성돼 있다.

무수확체험1.jpg

 

무수확체험2.jpg

 

무수확체험3.jpg

태그
비밀번호 :
메일보내기닫기
기사제목
성남시민농원서 11월 1~4일 무 수확 체험 행사 열려
보내는 분 이메일
받는 분 이메일